이다영, 그리스 데뷔전서 ‘수훈 선수’…이재영은 데뷔 불발



‘학폭’ 논란으로 그리스로 떠난 이다영(25·PAOK 테살로니키)이 여자프로배구 A1리그 데뷔전에서 수훈 선수로 뽑혔다. 이다영은 21일(한국시간) 그리스 테살로니키 PAOK 스포츠 아레나에서 열린 PAOK 테살로니키와 올림피아코스의 경기에서 주전 세터로 출전해 팀의 …
기사 더보기


모든 링크모음 ☜ 클릭!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