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 만능 선수로 거듭난 인삼公 문성곤



프로농구를 대표하는 수비 선수를 꼽으라면 많은 이들이 안양 KGC인삼공사의 문성곤(28·사진)을 지목한다. 신장 196㎝의 포워드인 그는 찰거머리 같은 수비로 상대를 괴롭힐 뿐 아니라 스틸과 리바운드 등 궂은일을 마다하지 않는다. 그래서 기록지에 많은 득점 등 화려한 …
기사 더보기


모든 링크모음 ☜ 클릭!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