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vs 박인비… LPGA 투어 숍라이트 클래식 우승경쟁



고진영(27·솔레어)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초반 샷이 무너지면서 자신감을 잃고 심리적인 불안까지 겹치는 ‘골프 사춘기’를 심하게 앓았다. 결국 112주 동안 지켰던 세계랭킹 1위를 지난 6월말 시즌 3승을 신고한 넬리 코르다(23·미국)에 내주고 말았…
기사 더보기


모든 링크모음 ☜ 클릭!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