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 세계랭킹 1위 탈환 시동… VOA 클래식 첫날 8언더파 단독선두



2019년 7월부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세계 랭킹 1위를 한차례도 놓치지 않고 잘 지키던 고진영(27·솔레어)은 지난주 ‘왕좌’에 내려왔다. 올 시즌 들어 아직 우승을 신고하지 못한 탓이다. 반면 넬리 코르다(23·미국)는 지난주 시즌 세 번째 메이저 대회…
기사 더보기


모든 링크모음 ☜ 클릭!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